• 홈 화살표

역사

왕조 팔라바 왕조 (पल्लव वंश; Pallava Dynasty)2 작성일 19-04-26
시기

275~897년

수도

칸치푸람(Kanchipuram), 인도 타밀나두주 북쪽에 있는 도시

주요왕들

군주제(200s–800s) Vishnugopa II Simhavarman III 심하비슈누(Simhavishnu) : 570~600년 마헨드라바르만 1세(Mahendravarman I) : 600~630년 나라심하바르만 1세(Narasimhavarman I) : 630~668년 마헨드라바르만 2세(Mahendravarman II) : 668~670년 파라미스바라바르만 1세(Paramesvaravarman I) : 670~695년 나라심하바르만 2세(Narasimhavarman II) : 700~728년 파라미스바라바르만 2세(Paramesvaravarman II) : 728~731년 난디바르만 2세(Nandivarman II) : 731~795년 단티바르만(Dantivarman) : 795~846년 난디바르만 3세(Nandivarman III) : 846~869년 아파라지타(Aparajitavarman) : 880~897년

29개주

타밀 나두 주

왕조약사

3. 사회 팔라바 왕조의 사회상을 살펴보자면, 행정조직은 굽타 왕조와 거의 유사하였다. 왕은 모든 힘을 소유했지만 독재자는 아니었고, 재상들의 도움을 받으며 법에 따라 자신의 의무를 충실하게 실행하였다. 팔라바의 모든 왕들은 철저한 힌두교도로서 다양한 희생제를 올리는 한편 시바, 비슈누, 브라흐마, 락슈미 같은 힌두의 남신과 여신을 위해 많을 사원들을 건립하였다. 그들은 힌두교와 산스크리트어를 적극 권장함으로써 남인도 지역에 힌두사상이 전파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기원후 8세기에 남인도 지역에서 성행했던 힌두교도로의 종교개혁 운동은 팔라바 왕조에 의해 조직된 것인데, 팔라바의 역대 왕들은 힌두교의 전파에 힘쓰고 계속해서 학문을 보호함으로써 수도인 칸치푸람은 남인도 학문의 중심지인 동시에 힌두교의 7대 종교도시 가운데 하나가 되었다. 팔라바 왕조의 문화정책은 칸치푸람의 대학을 중심으로 진행되었으며, 몇몇 왕들은 자신들이 바로 뛰어난 학자이기도 하였다. 학문뿐만 아니라 인도 최남단의 힌두교 사원에 대한 건립 역시 팔라바 왕조에 의해 시작되었다. 팔라바 왕조의 건축 양식은 대개 네 단계로 구별된다. 첫째는 600~625년까지의 마헨드라 에술양식, 둘째는 625~647년까지로 마말라 예술양식이라고 부르며 마말라푸람(마하발리푸람)에 있는 라트 사원이 대표적인 건물이다. 이 사원은 남인도 최고의 건축물로 꼽힌다. 셋째 시기는 8세기 라자싱하 시대로 라자싱하 예술양식이라고 불린다. 이 양식의 대표적인 건축물로는 칸치에 있는 카일라샤나타 시바 사원이 가장 훌륭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마지막 시기는 팔라바의 마지막 왕 아파라지타 시대로 왕의 이름을 따 아파라지타 예술양식이라고 불린다. 바하사라 사원이 이 시기의 대표적인 양식으로 비록 팔라바 왕조의 멸망기임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건축양식은 최고의 발전 단계를 이룩하였다. 4. 유적 1) 마말라푸람(Māmallapuram) 또는 마하발리푸람(Mahābalipuram) 인도 남부, 타밀나두 주 첸나이에서 남쪽으로 약 60킬로미터 떨어진 벵갈만 코로만델해안가에 위치한 팔라바 왕조의 대표적 힌두교 유적지이며, 7세기 팔라바왕조의 왕 나라심하바르만 1세가 창건했다. 과거에는 무역항으로서 번성했던 해안을 따라서 화강암 지대에 바위를 깎아 '라타(Rathas)'라는 이름의 수레 모양 석조사원과 '만다파(mandapa)'라 부르는 석굴사원, 여러 암벽 조각 등을 통해 힌두교 시바 신의 영광을 묘사하고 있다. 이 중 드라우파디, 아르주나, 비마, 다르마라자, 사하데바 등 인도 고대의 산스크리트어 대서서시 《마하바라타》에 등장하는 다섯 판다바(Pandavas) 형제들을 형상화한 ‘다섯 라타(Pancha Rathas)’와 두르가 여신의 조각이 있는 마히샤마르디니 만다파(Mahishamardini Mandapa)가 유명하다. 마말라푸람은 인도 팔라바 문명의 창조적 재능과 예술적 업적을 잘 보여주는 힌두교 유적지로 꼽힌다. 시바 숭배의 중심지 중의 하나여서 남인도 시바파 성지순례의 출발점으로 인기가 높다. 1985년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었다. 2) 해안 사원(Shore Temple) 팔라바 왕조 때인 8세기 초에 건설된 이 석조사원은 새로운 남부형 석조건축양식이 발전되는 과정을 나타내는 건물이다. 그러나 현재는 1,300년 동안 바닷바람에 시달려서 많이 풍화가 되었다. 이 사원은 3개의 성실 복합체로 구성되어 있다. 그 중 가장 오래된 부분은 7세기에 바위를 조각해 만든 누워 있는 비슈누 신상이다. 그 상부에 평지붕을 덮어 동쪽을 향하게 작은 사당을 만든 것은 8세기 초였다. 그 후 이 사당 동쪽과 서쪽에 시바신을 위한 크고 작은 사당이 건설되었으며 그 사당 중앙에는 링가(linga)가 놓여 있고 내부 벽면에는 시바 신상이 조각되어 있다.

첨부파일